본문 바로가기
ETC.

푸릇후릇

by 돌도르 2022. 3. 29.

 

사업(?)을 두 번 실패했다. 지분을 넣었던 법인회사에서 한번, 내가 대표인 개인사업체 한번. 두 번의 사업을 실패하는 동안 사실 금전적인 손실은 없었다. 첫 번째 회사에서는 투자금을 돌려받았고, 두 번째 회사에는 부업으로 운영했기 때문에 손실은 발생하지 않았다. 시간과 노력을 좀 투입했지만, 얻은 게 많으니까 손실이라고 생각하지는 않는다. 

 

어제 퇴근중에 K와 이야기하면서 문득 멋진 아이디어가 떠올랐다. 시대에도 잘 맞고 사업성도 괜찮은 아이디어였다.

저녁 내내 아이디어 분석으로 머릿속이 복잡했다. 

 

좀 구체화 해서 약점이나 위험한 점이 어떤 게 있는지 분석해봐야겠다.

'ETC.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블로그 부지런하게 쓰기  (0) 2022.03.29
푸릇후릇  (0) 2022.03.29
통신사별 원배정번호  (0) 2016.02.26
카드정보 유출확인  (0) 2014.01.22
역대 흔한 이름 남녀 베스트10  (1) 2013.07.24
고양이 키우기 (Clien펌)  (0) 2013.07.24

댓글0